본문 바로가기

gtx-a

알아두면 쓸데있는 광역급행철도 GTX-A 상식 출퇴근길의 지하철을 떠올리면 무엇이 가장 먼저 생각나시나요? 서울, 수도권 거주자라면 단연 ‘지옥철’이라는 단어가 생각날 텐데요. 사실 지하철은 1974년에 서울 교통난의 해결책으로 처음 등장했습니다. 기존의 대중교통수단인 버스와 택시로는 해결되지 않았던 교통난을 지하공간을 활용한 대중교통 개발로 해결하고자 한 것이죠. 하지만 우리나라 전국의 총 인구수의 절반가량이 밀집한 서울, 수도권 인구를 수용하기에는 여전히 벅찬 수준입니다. 그래서 등장한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GTX. 수도권 외곽 지역과 서울의 주요 거점을 잇는 새로운 대심도 지하 교통망으로, 오늘날의 교통난을 해소하고자 합니다. 오늘 현대로템 블로그에서는 알아두면 쓸데있는 광역급행철도 GTX-A에 대해 소개해드립니다. 고속철도 속도로 달리는 지하철.. 더보기
GTX-A 철도차량 실물모형 전시회, 주목 받은 포인트 지난 2020년 3월과 6월, GTX-A노선 전동차 수주 소식을 현대로템 블로그에서 전해드렸습니다. GTX-A노선은 파주시 운정역과 화성시 동탄역을 잇는 수도권 광역급행철도인데요. GTX-A노선 전동차 160량 전체를 제작하는 현대로템은 최근 열차 실물모형인 목업(Mock-up)을 공개하며 기대감을 증폭시켰습니다. 지난 4월 20일부터 5월 6일까지 동탄, 수서, 일산에서 각각 3일씩 전시된 GTX-A 전동차를 함께 만나볼까요? 시민의 의견을 수렴하는 GTX-A 목업 전시 GTX-A 철도차량은 간선형, 도시철도, 고속철도 개념이 혼합된 광역급행형 전기동차입니다. 180km/h의 고속으로 운행하는 만큼 공기역학을 반영한 유선형의 전두형상으로 매끄럽게 디자인됐죠. 또한, 소음을 최소화하고 안락한 실내 환경을.. 더보기
현대로템, GTX-A노선 전동차 40량 사업 수주 현대로템이 GTX-A노선에 투입될 전동차를 추가 수주했습니다. 현대로템은 22일 한국철도시설공단에서 발주한 삼성동탄 광역급행철도 차량 40량을 수주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업 금액은 1192억원입니다. 현대로템은 이번 사업 수주로 지난 3월 120량 수주에 이어 GTX-A노선 전동차 160량 모두를 제작합니다. 창원공장에서 제작될 신규 40량은 파주시 운정역 ~ 화성시 동탄역의 10개 역사 83.1km 구간에 투입됩니다. GTX는 수도권 외곽과 서울 도심을 연결하는 광역급행철도로 지하 40m 이하 공간에 선로를 구축해 노선을 직선화해 기존 지하철보다 빠르게 운행할 수 있습니다. 이번 사업까지 모든 차량이 발주가 완료된 A노선에 이어 향후 B, C 등 다른 GTX 노선 차량들도 발주될 전망입니다. 현대로템은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