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재원

[임직원 칼럼] 나의 추석 이야기 여러분의 9월은 어떠셨나요? 올해 9월은 추석이 있어 그 어느 달보다 바쁜 한 달이었습니다. 명절을 앞두고는 가족과 주변의 고마운 분들을 챙기느라 바쁘고, 명절을 지내고 나서는 차례 지내기, 장거리 운전, 오랜만에 만난 가족들과의 ‘일상다반사’로 인해 피곤한 까닭에 어른이 될수록 추석이나 설이 즐겁기만 한 것은 아닌데요. 추석이 더 이상 설레고 기대되지 않는다면 당신도 어른이 된 증거! 어른이 된 우리들에게 전하는 현대로템 박영준 차장의 소박한 추석 이야기, 우리가 잊고 있었던 따사로운 추석의 기억을 9월 현대로템 임직원 칼럼으로 만나봅니다. 어른이 되어 맞이하는 추석의 감상 안녕하세요! 저는 현대로템 본사 총무팀에서 근무하는 박영준 차장입니다. 이렇게 칼럼을 통해 여러분을 만나게 되어 반갑습니다. 올해.. 더보기
[임직원 칼럼] '형제의 나라' 터키에서 온 편지 로템인의 생각과 느낌, 그리고 일상 속의 감동을 기록하는 현대로템 임직원 칼럼! 이번 칼럼은 기후와 언어, 음식과 문화도 다른 멀리 이국 땅에서 현대로템의 이름 아래 뜨거운 열정을 펼치고 있는 주인공을 만나 봅니다. 현대로템 터키 생산법인에서 근무하고 있는 해외생산관리팀 이도관 과장! 바다 건너에서 전해 온 로템인의 진솔한 이야기, 지금부터 함께 하시죠. ‘인샬라’, 인생은 인연과 우연의 교차로에서 ‘신의 뜻으로’ 우리 회사 블로그에 게재될 칼럼이라는 영광스러운 청탁을 받고 ‘어떤 이야기를 들려 드릴 수 있을까’ 한동안 고민했습니다. 칼럼을 준비하며 지난 11년 간의 직장 생활을 되돌아보는 계기가 되어 개인적으로도 뜻 깊은 시간이 되었습니다. 지난 시간을 되돌아 보는 저의 뇌리에 떠오른 단어 하나는 바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