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기차

미래 모빌리티 동력원, 수소연료전지 VS 배터리 비교분석 최근 글로벌 모빌리티 업계에서 주시하는 이슈 중 하나는 '전기 공급 방식'입니다. 가까운 미래에 대세가 될 '전기차(EV)'에 전기를 어떻게 공급할 것인가 하는 문제죠. 리튬이온 배터리를 충전해 전기차를 움직이는 배터리 방식과 수소 전기분해를 활용해 전기를 생산하는 수소연료전지 방식이 대표적입니다. 배터리와 수소연료전지를 사용하는 차량은 각각 명칭에서부터 BEV(Battery Electric Vehicle)와 FCEV(Fuel Cell Electric Vehicle)로 구분되는데요.오늘 현대로템 공식 블로그에서는 각 전기 공급 방식의 장단점에서 두 가지를 결합한 하이브리드까지, 미래 모빌리티를 책임질 동력원에 대해 소개합니다. 수소연료전지 VS 배터리 공급 방식이란? BEV와 FCEV는 전기에 의해 작동.. 더보기
탄소 배출량으로 본 친환경 교통수단은? 역대 최장기간 장마, 끝나지 않는 태풍, 점점 더워지는 여름 등 기후온난화는 우리 일상에 점점 더 많은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온난화의 주요 원인으로는 온실가스와 화석연료 사용 등이 꼽히며, 기후온난화를 완화하기 위해 세계 각국은 교토의정서를 통해 이산화탄소의 배출을 규제하고 이를 위해 탄소배출권을 만들어 관리하는 등, 탄소 배출량을 줄이기 위한 노력들을 시작했습니다. 일상 속 기후온난화를 체감하면서 탄소 배출량이 낮은 ‘친환경’ 소비 경향도 강해지는 추세입니다. 심지어 탄소 발생을 많이 하는 가축의 축산을 줄이기 위해 소고기 소비를 줄이자는 의견도 대두되고 있죠. 제품 및 서비스에서 발생하는 온실가스 총량인 ‘탄소발자국’ 역시 다양한 분야에 적용되고 있는데요. 오늘은 그 중에서도 교통수단과 환경의 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