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승차감

자동차 승차감을 높여주는 현대로템 MR댐퍼 기술 자동차에 관심이 많은 분이라면 ‘댐퍼’에 대해서도 잘 알고 계실 텐데요. 자동차 바퀴와 연결되어 충격을 흡수하는 서스펜션(현가장치), 그 중에서도 서스펜션 스프링의 진동을 감쇠하는 댐퍼는 승차감과 직결되는 부품입니다. 댐퍼가 중요한 이유는 승차감이 곧 차체의 내구성으로 연결되기 때문입니다. 최근에는 외부 자기장의 변화에 따라 점도가 변하는 MR유체(Magneto-Rheological Fluids, 자기유변유체)를 활용한 MR댐퍼가 개발되기도 했는데요. 오늘 현대로템 블로그에서 MR댐퍼 기술을 집중 조명합니다. 승차감을 높이는 MR댐퍼 기술 댐퍼를 포함한 자동차의 현가장치는 울퉁불퉁한 비포장도로에서도 자동차가 부드럽게 달릴 수 있도록 승차감을 높이는 역할을 합니다. 댐퍼, 서스펜션 등 관련 기술의 발달로 .. 더보기
알아두면 쓸데있는 열차 승차감 상식 우리는 일반적으로 열차를 이용할 때 다른 교통수단보다 '쾌적하다'고 느낍니다. 열차는 빠른 속도에 비해 소음이나 진동, 급제동이 적어 승차감이 좋은 편인데요. 실제로 버스 등의 대중교통에서 차멀미를 하던 사람도 열차에서는 멀미를 거의 경험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그런데 여기서 '승차감'이란 구체적으로 무엇을 의미하는 걸까요? 승차감은 승객이 철도차량을 이용할 때 느끼는 정도로서, 열차 내의 쾌적성에서 진동까지 광범위한 내용을 포괄합니다. 오늘 현대로템 블로그에서는 승차감에 영향을 주는 요인과 승차감을 높이기 위한 철도차량 제작 기술력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열차의 승차감을 결정하는 요인 ‘탈것에 탔을 때의 느낌’을 의미하는 승차감. 승차감을 정의하는 요소는 무척 다양하며 그 범위 또한 주관적으로 분류되는 .. 더보기